설비뉴스
설비기술 > 지난호 보기 > 설비뉴스
유진초저온, 세계 최초 에너지 제로 초저온 물류센터 평택에 짓는다 덧글 0 | 조회 1,688 | 2017-05-08 00:00:00
설비기술  


유진초저온

세계 최초 에너지 제로 초저온 물류센터 평택에 짓는다



▲ 평택 오성 냉동물류단지(초저온 물류센터) 조감도



평택 오성 냉동물류단지(초저온 물류센터) 사업개요   

                   •위 치 : 경기도 평택시 오성 외국인투자산업단지 (양교리 1091번지)

                   •면 적 : 92,152㎡ (27,876평), 연면적 162,223㎡ (47,072평)

                   •시 설 : 냉동창고 3개동(지하1층~지상7층),가공처리장, 사무연구동

                   •기 간 : 2016년 12월 ~ 2018년 12월

                   •에 너 지 : LNG냉열(-162℃), 태양광 발전, 연료전지 발전 등




유진초저온 지난달 7일 평택 오성 외국인투자산업단지에 세계 최초 LNG냉열 융복합시스템을 적용한 초저온 복합물류센터 기공식을 가졌다고 전했다.


이날 기공식은, 김동근 경기도부지사, 공재광 평택시장 등 정관계 인사를 비롯, LNG냉열기술을 감리할 사노(SANO M.) 도쿄가스엔지 니어링 본부장과 유진기업 관계자 등 100여명의 내외빈이 참석 하였다.


유진초저온이 평택 오성 외국인투자산업단지에 착공하는 이 설비는 LNG냉열기술과 태양광, 연료전지 등 관련 기술을 모두 융합해, 외부 에너지를 전혀 사용하지 않도록 설계된 세계최초의 초저온 물류센터이다. 


LNG냉열기술은 -162℃로 저장되는 LNG의 냉열을 이용해 냉동창고의 온도를 낮추는 기술로, 이 기술이 적용 된 냉동창고의 경우 일반냉동창고에 비해 평균 70% 정도 전력 절감 효과를 볼 수 있었다. 유진초저온은 여기에 태양광패널과 연료전지발전 및 ESS(에너지 저장시스템)를 복합 설치해 에너지 완전자립형 초저온 물류센터를 구현할 계획이다.


특히, 기존의 LNG냉열 기술은 LNG가스기지 바로 옆에 위치해야 이용할 수 있었지만, 유진초저온은 거리가 멀리 떨어져 있어도 활용 가능한 세계 최초 탱크로리 방식의 에너지 융복합기술을 도입해 입지의 한계를 극복했다.


평택 오성 초저온 물류센터는 연면적 162,223㎡에 지하1층, 지상 7층 규모의 냉장창고 3개 동과 가공처리장, 사무연구동 등으로 구성돼 있으며, 냉동, 냉장, 상온창고로 나뉘어 총 114,940톤의 농수축산물을 수용할 수 있다. 


주목할 부분은, HACCP 기준을 총족하는 최신식 가공시설을 갖춤으로써 단순 보관만 하는 창고기능에서 벗어나, 유통에서 가공, 배송까지 전자동 원스톱서비스가 가능한 미래형 복합물류센터를 목표로 하고 있다는 점이다. 이런 장점을 바탕으로 회사측은 이미 상당수의 거래처를 확보했다. 


본 물류센터가 평택항과 수도권이 인접한 최적의 입지조건을 갖추고 있다는 점을 감안할 때, 수도권 냉동물류 시장의 커다란 변화가 예고된다.


국내 최대규모의 최첨단 콜드체인 저온복합시설이 될 이번 사업은 경기도에서 사업부지를 제공하고, 평택시, 한국가스공사, 도쿄가스엔지니어링솔루션이 적극적으로 지원한다. 총 3,000억 원의 사업비 중 3분의 1 이상이 외국인직접투자(FDI)로 이뤄지는 대형프로젝트로 2018년 12월 완공 예정이다.


유진초저온 관계자는 “외부에너지를 전혀 사용하지 않고 지역적 한계마저 극복해 낸 세계 첫 사례”라며, “성공적으로 준공해 대한민국 물류산업에 새로운 롤 모델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유진초저온, 에너지 제로, 초저온, 물류센터, 평택, 외국인투자산업단지, LNG냉열, 융복합시스템, 태양광, 연료전지, ESS, 저온복합시설
 
닉네임 비밀번호 코드입력



서울시 영등포구 당산로 41길 11, E동 1306호( 당산동4가, 당산sk v1센터) TEL : 02-2633-4995 | FAX : 02-2632-3906 | 대표자: 김정석


Copyright © 2015 도서출판한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