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비뉴스
설비기술 > 지난호 보기 > 설비뉴스
한국건설기술연구원, 하수관로 노후화 평가시스템을 국내 최초로 개발 덧글 0 | 조회 1,522 | 2017-05-08 00:00:00
설비기술  


한국건설기술연구원

하수관로 노후화 평가시스템을 국내 최초로 개발




하수관거 지반침하 평가 시스템



한국건설기술연구원은 고화질 CCTV 및 GPR(지표 투과 레이더)로 조사한 데이터를 연계한 하수관로 노후화 평가시스템을 국내 최초로 개발, 낡은 하수관로로 인한 지반침하·함몰을 사전에 진단하고 예방할 수 있는 길이 열렸다고 전했다. 


한국건설기술연구원는 최근 도심지 낡은 하수관로로 인한 지반함몰에 의해 보행자가 추락하는 등의 안전사고가 빈번히 발생하여 사회 문제가 됨에 따라, 환경부 및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의 지원으로 “하수관로 누수로 인한 지반침하(공동) 탐지 및 평가기법 개발” 연구를 중앙대학교와 공동으로 수행해 왔다. 


한국건설기술연구원 지반연구소의 이대영 박사 연구팀이 국내 최초로 개발한 본 평가시스템은 하수관로의 내부상태를 고화질 CCTV 조사를 통해 1차 진단하고, 지반침하 발생가능성이 있는 구간을 선정한 후 GPR 조사를 진행, 데이터간 상관관계를 면밀히 분석하여 하수관로 위험등급과 지반상태의 상관관계를 통해 지반 침하와 지반 내 공동 발생 가능성을 정밀하게 판단하게 된다. 


연구팀은 본 시스템을 통해 서울시내 하수관로 현장조사 및 현장시험에서 실제 하수관로의 손상과 과로 인한 공동발생을 확인하는 성과를 올렸으며, 국내 하수관로 CCTV¾GPR 조사 데이터가 축적된 후에는 과학적 접근방식에 의거한 ‘하수관로 지반함몰 위험등급 기준’ 정립이 가능해질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한국건설기술연구원 이태식 원장은 “하수관로로 인한 지반침하 평가시스템 연구를 통하여 도심지 지반침하·함몰 대응에 필요한 기술력을 확보하고, 향후 지반함몰 발생 예방을 통해 시민들에게 더욱 안전한 사회를 조성하는데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한국건설기술연구원, 하수관로, 노후화, 평가시스템, CCTV, GPR, 지반함몰, 한국환경산업기술원, 중앙대학교, 공동수행
 
닉네임 비밀번호 코드입력



서울시 영등포구 당산로 41길 11, E동 1306호( 당산동4가, 당산sk v1센터) TEL : 02-2633-4995 | FAX : 02-2632-3906 | 대표자: 김정석


Copyright © 2015 도서출판한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