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이슈
설비기술 > 지난호 보기 > 핫이슈
경동나비엔 - 홍준기 신임 사장, 에너지솔루션 기업으로서의 새로운 냉방 트렌드 제시 덧글 0 | 조회 2,854 | 2017-02-14 00:00:00
설비기술  



경동나비엔

에너지솔루션 기업으로서의 새로운 냉방 트렌드 제시
- 홍준기 신임 사장, 난방에 쓰이는 열원 사용으로
  냉방과 난방이 동시에 가능한 TAC 냉난방 시스템 출시 계획 -



경동나비엔 홍준기 신임 사장



경동나비엔은 최재범 사장을 부회장으로 승격시키고, 홍준기 전 코웨이 대표이사를 신임 사장으로 선임했다고 최근 전했다.


홍준기 신임 사장은 성균관대 전자공학과를 졸업하고 1983년 삼성전자에 입사한 뒤 스페인 공장 공장장, 헝가리 생산 및 판매 법인장을 거쳐 코웨이 대표이사를 역임한 바 있다.


특히 코웨이 대표이사 시절 뛰어난 경영 능력과 적극적인 대내외 소통을 통해 재임 7년 2개월간 코웨이의 지속적인 성장을 견인했으며, 정수기를 중심으로 하던 코웨이를 생활환경기업으로 변모시키며 성공적으로 브랜드 이미지를 확장시켰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경동나비엔은 새롭게 홍준기 사장을 영입하여 기존에 구축한 글로벌 역량과 안정적인 품질, 뛰어난 기술력을 기반으로, 홍준기 신임 사장의 성공 경험을 더해 생활환경 에너지솔루션 기업으로 변화를 완성하려고 한다. 그동안 북미 콘덴싱 보일러 및 온수기 시장 1위, 러시아 벽걸이 보일러 시장 1위 등 글로벌 시장에서 성공적인 행보를 이어왔던 경동나비엔은 2016년에는 처음으로 매출액의 절반 이상을 해외 판매를 통해 기록하는 등 명실상부한 글로벌 기업으로 자리매김했다.


또한 2015년 첫 B2C 상품으로 프리미엄 온수매트 나비엔 메이트를 출시한 이후 소비자에게 큰 사랑을 받으며 성공적으로 B2C 시장에도 첫걸음을 시작한 바 있다.


    

경동나비엔은 점차 심각해지는 지구온난화와 미세먼지 등으로 사회적 이슈가 된 ‘친환경’을 화두로 하여,

‘콘덴싱이 옳았다’, ‘Join the 콘덴싱’, ‘Join the 나비엔’이라는 3가지 메시지를 담은 총 3편의 광고를 제작하여

지구의 미래 환경을 생각하는 제품을 생산하는 기업의 경영 철학을 전달하고 친환경 소비에 대한

소비자 공감을 이끌어내는 데 초점을 맞추어 콘덴싱 보일러의 친환경성과 프리미엄 온수매트의 가치를 진정성 있고

 재치 있게 전달하는 CF 시리즈 총 3편을 순차적으로 광고하고 있다.



경동나비엔은 올해 TAC 냉난방도 출시를 계획하고 있다.


이 제품은 전기를 사용하는 냉방방식이 아니라 난방에 쓰이는 열원을 이용하여 냉방과 난방이 동시에 가능한 시스템으로, 환기와 습도 등 실내 공기 질까지 조절이 가능한 ALL-IN-ONE 솔루션이다. 더불어 전기가 아니라 열을 이용하기 때문에 여름철 심화되는 전력난과 누진제로 인한 전기 요금 증가 등에서 자유롭고, 발전소 건설 등 전력 생산을 위해 투자될 사회적 비용까지 줄일 수 있어 새로운 냉방 트렌드를 제시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경동나비엔 관계자는 “그동안 경동나비엔은 보일러와 온수기 등 난방 기기를 중심으로 소비자에게 쾌적한 온도를 제공하고자 노력해왔다”라며 “이번에 새로 영입한 홍준기 신임 사장은 자신만의 새로운 리더십을 바탕으로 생활 환경 전반에서 소비자에게 쾌적하고 안락한 솔루션을 제공하는 기업으로 성장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최재범 부회장은 2011년부터는 대표이사로 취임한 이후 수행해 온 6년간 전문경영인으로서의 역할을 마치고 부회장으로 승진하게 되었다. 최재범 부회장은 콘덴싱 등 주력 제품 개발 및 판매의 활성화를 통해 대한민국 대표 보일러 기업으로서의 위상을 확고히 하며 경동나비엔이 명실상부한 “국가대표 보일러”로 자리매김하는 데 크게 기여했다.


특히 글로벌 시장에서의 영향력 확대에 힘써 북미 시장에서 콘덴싱보일러 및 온수기 시장 1위로서 5년간 28.9%라는 폭발적인 성장세를 기록하고, 러시아 시장에서도 1위 기업으로 도약해 국민 브랜드로 선정되는 등 뚜렷한 족적을 남겼다고 경동나비엔은 전했다.




  경동나비엔, 에너지솔루션, 냉방, TAC, 냉난방, 홍준기, 열원, 삼성전자, 코웨이, 글로벌
 
닉네임 비밀번호 코드입력



서울시 영등포구 당산로 41길 11, E동 1306호( 당산동4가, 당산sk v1센터) TEL : 02-2633-4995 | FAX : 02-2632-3906 | 대표자: 김정석


Copyright © 2015 도서출판한미. All rights reserved.